Energy etabolism

에너지 대사 과정

에너지 대사 과정은 수십억 년의 진화 과정에서

 

우연히 발생한 사건입니다

 

따라서 에너지와 활성 산소 모두 실상은 부산물일 수도 있습니다

INFO

우리 몸의 각 기관들이
움직이게 하려면
에너지가 있어야 합니다

각 기관이라고 하지만
실제적으로
에너지를 사용하는 기관은
근섬유
(근육·힘줄·인대 포함)와
두뇌라고 할 수 있습니다

근섬유와 두뇌가 사용하는
에너지는 세포 속에 있는
미토콘드리아라는
기관에서 생산해 냅니다

미토콘드리아는 우리가
숨쉬는 공기로부터 산소,
우리가 먹는 음식으로부터
지방 및 포도당을
사용하여
에너지를 생산합니다

숨쉬기와 음식 섭취라는
이런 두 가지 과정은

산화적 인산화라고
불리는 과정에서
함께 결합되어
ATP(아데노신 삼인산)
를 만들어 냅니다

ATP는
고에너지 인산 결합을
가지며

이 결합이 깨지면서
인산기가 떨어져
아데노신 이인산(ADP)을
만드는 과정은
7.3 kcal / mol의
에너지를 방출하는
발열 반응 입니다

이러한 과정의 반응식은
다음과 같습니다

ATP+H2O→ADP+Pi ΔG˚

=

−30.5 kJ/m (−7.3 kcal/m)

이 발열 반응에 의한
에너지는

근섬유를 움직이게 하고
두뇌를 활동하게 하고
각종 신진 대사에 쓰이게
되는 것입니다

참고로 포도당  1분자는

ATP 30~32분자를
만들 수 있습니다

하지만, 미토콘드리아의
에너지 대사 과정에서
일부 부산물이
발생하는데,

흔히
피로 물질로 불려지며,

대표적으로
활성 산소를
들 수 있습니다